최종편집 : 2023.12.03 18:06 |
탄생 190주년을 맞는 브람스와 지역예술가들의 만남
2023/11/18 14:3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image09.png

 

 

탄생 190주년을 맞는 브람스와 지역예술가들의 만남

Composer Highlight:실내악의 거장요하네스 브람스

▸ 낭만주의의 정수인 브람스의 음악 세계를 감상해 보는 시간

▸ 바이올리니스트 김남훈첼리스트 김대연피아니스트 박정국이 들려주는 

브람스의 첼로바이올린 소나타와 피아노 소품곡

 

 

(대한불교신문) 안현철 기자 = 대구콘서트하우스 기획공연 ‘Composer Highlight:실내악의 거장요하네스 브람스가 오는 29일  대구콘서트하우스 챔버홀에서 열린다지역을 대표하는 바이올리니스트 김남훈첼리스트 김대연피아니스트 박정국이 브람스의 피아노 트리오 No.3 in c단조, Op.101로 관객들의 가을을 더욱 풍요롭게 할 예정이다.

 

낭만주의와 고전주의의 특성을 담은 곡들을 남긴 브람스그를 탐구하는 시간이 11월 29일 수요일대구콘서트하우스 챔버홀에서 열린다피아노바이올린첼로를 위한 소나타 명곡들을 바이올리니스트 김남훈첼리스트 김대연피아니스트 박정국의 연주로 들을 수 있다.

 

브람스는 낭만주의 시대에 활동했던 음악가임에도 불구하고 고전파 작곡가였던 베토벤모차르트의 영향을 받아 사용했던 구조나 작곡 기법은 바로크와 고전주의와 비슷하다고전주의의 곡처럼 중후한 분위기를 풍기는 곡을 다수 작곡하여 브람스의 곡은 회색이라는 평도 있지만 고전주의 형식 안에서 낭만주의 정서를 결합했다는 점이 매력적으로 여겨져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또한 그는 화성을 다룰 때 대담하고도 새로운 시도로 당대 조성 음악의 개념을 바꿨고쉰베르크와 엘가에게 지대한 영향을 주었다.

 

바이올리니스트 김남훈은 이화경향콩쿠르 1중앙일보콩쿠르 2위 등 국내 저명한 콩쿠르에서 입상하며 이름을 알렸다그는 12세에 뉴서울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협연하고예술의전당 IBK 챔버홀 귀국독주회를 개최하며 독주자와 협연자로서 입지를 다졌다현재는 계명대학교 관현악 교수로 재직하며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첼리스트 김대연은 국내 최고권위 콩쿠르 중 하나인 부산음악콩쿠르에서 문화부장관상을 받으며 그의 뛰어난 예술성을 인정받았다현재 유튜브 구독자 53만명(2023년 7월 기준)을 보유하고 있는 레이어스클래식의 첼리스트로 활동하며 아름다운 첼로 소리를 널리 알리고 있다.

 

피아니스트 박정국은 제16회 스페인 마요르카 국제콩쿠르에서 특별상을 수상하고15회 독일 발터기제킹 국제콩쿠르에서 2위를 하며 세계적인 피아니스트로서 인정받았다또한 그는 창신대학교 음악학과 조교수 역임 및 대구음협콩쿠르 심사위원 등 다양한 교육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창근 대구콘서트하우스 관장은 많은 분들이 이번 공연을 향유하며 브람스 곡이 가진 중후한 매력을 느끼셨으면 좋겠다형식 속에 담긴 자유로움과 서정성을 감상하며 편안한 가을밤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티켓은 대구콘서트하우스 홈페이지(concerthouse.daegu.go.kr)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 1661-2431)에서 구입할 수 있다.

 

문의대구콘서트하우스 concerthouse.daegu.go.kr / 053-250-1400(ARS 1)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대한불교신문(newsg.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g.kr) |  간별 / 주간/  등록번호 대구. 다 04675 인쇄, 발행. 편집인 : 안정근  : 등록일 2004년 2월17일  발행처/ (합)종교법인 /  대표전화 : 070-7690-2047  | 대구광역시 군위군 삼국유사면 인곡 2길 203  /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