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11.25 13:50 |
공연예술경영대상, 콘서트하우스 교육부장관 표창
2023/01/13 11:4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1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연예술경영대상.jpg

 

()대구문화예술진흥원각종 수상 쾌거 발판 삼아 

2023 계묘년 혁신의 도약 준비!

▸ 오페라하우스 공연예술경영대상콘서트하우스 교육부장관 표창,

관광 분야 대한민국 SNS대상 등 문화예술관광 망라 각종 수상 쾌거

 

[대한불교신문] 안현철 기자 = ()대구문화예술진흥원(원장 김정길이하 문예진흥원)은 공연예술시민문화향유문화예술교육관광 4개 부문에서 공연예술경영대상한국문화예술위원장상교육부장관 표창 등 7건의 수상 쾌거를 이루며 2022년 유의미한 한 해를 증명했다.

 

문예진흥원은 출범 후 변화의 시기 동안 혁신안 발표주요직 인선인사 개편 등 조직의 안정화를 진행하는 와중에도 각 운영 사업소 및 본부별 유의미한 실적을 남기며 2022년 한 해를 마무리했다.

 

대구오페라하우스는 개관 이후 누적 방문객 40만 명평균 84%의 좌석점유율을 보였고19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에서 <니벨룽의 반지전편을 성공적으로 개최자체 제작 오페라 <심청>을 선보이는 등 국제적 입지를 다지며 ‘2022년 공연예술경영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대구공연 예술연습공간은 연평균 140여 개의 예술단체가 애용해오고 있고 지난 10월까지 대관율 60%가 넘는 실적을 보여 그 공로를 인정받아 공연예술연습공간 운영기관 평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문예진흥원은 통합문화이용권 사업에서도 빵빵한 잔액 소진 이벤트 가맹점 안내 책자 제작 이용 편의를 위한 e그린우편 발송 등을 통해 문화 소외계층의 이용권 확대 및 사업운영 내실화에 기여했고 2022년 통합문화이용권 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상을 수상했다.

 

대구콘서트하우스는 대구시교육청과 연계한 ‘D-Art (프로젝트’, 지역 초등학교 교사들과 협력한 클래식 오아시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지역 학생들의 진로탐색 활동에 적극 협력한 공로로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또한 공로 기관 표창을 수상하며 지역 문화예술교육 기반 구축 사업 및 지역 전문 인력 연수지역 문화예술교육 연구 활동대내외 문화예술교육 협력 네트워크 활동 등 혁혁한 활동들을 증명했다.

 

관광본부의 대구 관광 공식 SNS(제멋대로 대구로드)는 12회 2022 대한민국 SNS 시상식 관광분야 대상에 이어 15회 대한민국 소통 어워즈 지역 관광 부문 대상을 수상하며 주요 SNS 시상식에서 2관왕을 석권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대체맨’, ‘할매어디가’, ‘건축문화기행’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개발하고 시민들과 양방향의 소통 창구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김정길 문예진흥원장은 통합 후 격동의 시기에 맡은 바 자리에서 최선의 역할을 다 해준 모든 임직원께 감사의 말을 전하며조직 안정화에 심혈을 기울여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의 새로운 도약에 임직원 여러분이 발맞출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대한불교신문(newsg.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g.kr) |  간별 / 주간/  등록번호 대구. 다 04675 인쇄, 발행. 편집인 : 안정근  : 등록일 2004년 2월17일  발행처/ (합)종교법인 /  대표전화 : 070-7690-2047  | 대구광역시 군위군 삼국유사면 인곡 2길 203  /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