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11 00:25 |
조선왕조 태실’세계유산 등재 국제학술대회 개최
2023/10/29 21:1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image08.png

 

조선왕조 태실세계유산 등재 국제학술대회 개최

 경북·경기·충남·충북 공동 개최로 협력 강화 

 세계유산 등재 추진 전략 모색과 세계유산적 가치 홍보

 

 

(대한불교신문) 남은숙 기자 = 경북도는 지난 26일부터 27일까지 한성백제박물관(서울 송파구강당에서 경북·경기·충남·충북 4개 광역자치단체와 공동으로 조선왕조 태실’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다.

 

 행사는 지난해부터 경상북도경기도충청남도 3개 광역 도와 3개 연구기관이 태실 세계유산 협의회를 구성하여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다양한 논의를 진행해 왔고올해 충청북도가 합류하면서 4개 광역 도와 연구기관이 함께 행사를 열게 되었다.

 

생명탄생문화의 상징조선의 가봉태실 세계유산을 꿈꾸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국제학술대회는 국내·외 전문가와 학계 및 지자체 공무원들이 함께 조선왕조 태실의 세계유산적 가치와 세계유산 등재를 위해 다양한 논의의 장을 펼쳤다.

 

첫째 날에는 가봉태실을 보유한 지방자치단체 관계자와 전문가들이 참석해 조선왕조 태실의 세계유산 등재 추진을 위한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 진행된 국제학술대회는 조선왕실의 태실을 통하여 본 세계유산 등재 대상의 재조명이라는 주제로 이상해 국민대 석좌교수의 기조강연으로 시작됐다.

 

중앙아시아 국가들의 세계유산 주도 전략:유산 관리 역량 강화(드미트리 보야킨국제중앙아시아연구소 소장조선왕실 가봉태실의 석조물 제도와 일본 근세 다이묘 묘 구조의 비교연구(마츠바라 노리야키일본 석조문화재 조사연구소 대표한국의 태처리 문화와 태실(심현용울진 봉평리 신라비 전시관 관장조선왕실의 풍수문화와 왕태실의 풍수지리(최원석경상국립대학교 교수조선왕실 태실의 진정성과 완전성 연구(김경미고려대학교 교수가봉태실 세계유산화를 위한 추진과제(김회정충청남도역사문화연구원 책임연구원)의 6가지 국내·외 주제 발표가 있었다.

 

이번 국제학술대회를 통해 경북도는 세계유산 등재 추진을 위한 기초연구 성과 기반을 다지고지자체 간 네트워크를 공고히 하는 한편 조선왕조 태실의 세계유산적 가치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

 

경북지역에는 문화재로 지정된 성주 세종대왕자 태실(사적), 영천 인종대왕 태실(보물), 예천 문종대왕 태실비(유형문화재)를 비롯해 전국에서 가장 많은 태실이 분포하고 있다.

 

도는 앞으로 관련 지자체 간 업무협약(MOU) 체결 및 문화재청과의 협력 강화 등 세계유산 등재 추진에 속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대한불교신문(newsg.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g.kr) |  간별 / 주간/  등록번호 대구. 다 04675 인쇄, 발행. 편집인 : 안정근  : 등록일 2004년 2월17일  발행처/ (합)종교법인 /  대표전화 : 070-7690-2047  | 대구광역시 군위군 삼국유사면 인곡 2길 203  /  cbc2047@naver.com <본지는 수익사업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